Dream big and dare to fail. <body><script type="text/javascript"> function setAttributeOnload(object, attribute, val) { if(window.addEventListener) { window.addEventListener('load', function(){ object[attribute] = val; }, false); } else { window.attachEvent('onload', function(){ object[attribute] = val; }); } } </script> <div id="navbar-iframe-container"></div> <script type="text/javascript" src="https://apis.google.com/js/plusone.js"></script> <script type="text/javascript"> gapi.load("gapi.iframes:gapi.iframes.style.bubble", function() { if (gapi.iframes && gapi.iframes.getContext) { gapi.iframes.getContext().openChild({ url: 'https://www.blogger.com/navbar.g?targetBlogID\x3d2036031745556987692\x26blogName\x3dLM\x27s+stories\x26publishMode\x3dPUBLISH_MODE_BLOGSPOT\x26navbarType\x3dBLACK\x26layoutType\x3dCLASSIC\x26searchRoot\x3dhttps://limeiismyname.blogspot.com/search\x26blogLocale\x3dko\x26v\x3d2\x26homepageUrl\x3dhttp://limeiismyname.blogspot.com/\x26vt\x3d5896627402238034258', where: document.getElementById("navbar-iframe-container"), id: "navbar-iframe" }); } }); </script>

승리- 다음 날



hey girl, how you been?
chhyy i need you, come back...

마지못해 눈을 떠 먼저 머리맡 전화기를 확인하고 긴 한숨 쉬고
또 한참을 기억이 조각난 내 어젯밤 일을 떠올려 보다가 또 한숨 쉬고
나 무슨 말을 했는지 또 너를 곤란케 한 건 아닌지 너를, 싫다는 너를 붙잡고
보고 싶단 말만 아픈 그 이름만 불러댄 기억뿐

[Chorus] 가슴을 다 털어낼 수 있다면 너란 기억 먼지 하나까지
너란 사람 참 지독한 중독만 같아 내 머리가 고장 난 건지 내 가슴이 취해버린 건지
비틀대며 찾는 곳은 니가 살다 간 내 세상

지난 밤을 사과하려 너의 번호만 계속 눌러보다 니가 받을까 놀라 끊어보고
망설이다 용기 내 너의 목소리를 기다리는 일분이 일년처럼 느껴져
미안하단 그 한마디만 다신 안 그런다 하려 했는데 너는, 전화기 너머에 너는
바쁜 일 있는지 날 피하는지 멀게만 느껴져

[Chorus] 가슴을 다 털어낼 수 있다면 너란 기억 먼지 하나까지
너란 사람 참 지독한 중독만 같아 내 머리가 고장 난 건지 내 가슴이 취해버린 건지
비틀대며 찾는 곳은 니가 살다 간 내 세상

달콤한 기억은 잔인하게 온 몸에 독처럼 퍼져~ 가 날 미치게 만드네
차라리 다 기억할 수 없다면 너를 만나 사랑한 그날 다 나 혼자만 또 이러는 게 지겹다 해도
내 머리는 너만 외워내고 내 가슴은 너만 안고 싶어
한 걸음도 널 떠날 수 없는 날 어떡해 어떡해 어떡해 …어떡해





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

woohooo~
go seungri! go seungri!
hahahahaha~ i liked this song veryveryvery much!
the trank is also in my music box.
DO LISTEN, PEOPLE! (:

oh well, i changed my skins again!
the pervious skin is really damn it.
the codes took me the whole day for chnage the fonts.
ahhh~ so irritating can? ya, i know i'm dumb!
)_*(&!&^&(*!
so i GIVE UP!
LOL~

wooohooo~~~~~~~~~~~
blog more when i come back!
stay tune! ^^

토요일, 9월 20, 2008 @ 10:37 오전